슐룸베르거, 선순위 채권 상환 발표

2020년 만기 3.000% 선순위 채권, 2021년 만기 4.50% 선순위 채권, 2022년 만기 3.60% 선순위 채권 100% 상환 예정

2019-10-24 14:08 출처: Schlumberger Limited

휴스턴--(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24일 -- 슐룸베르거(Schlumberger Limited)가 완전 간접 소유 자회사 슐룸베르거 홀딩스(Schlumberger Holdings Corporation, SHC)가 2020년 만기 3.000% 선순위 채권(2020 채권)의 잔존 원금 총액을 상환하고, 완전 간접 소유 자회사 캐머런 인터내셔널(Cameron International Corporation)이 2021년 만기 4.50% 선순위 채권(2021 채권)의 잔존 원금 총액 및 2022년 만기 3.60% 선순위 채권(2022 채권)의 잔존 원금 총액을 상환할 것이라고 22일 발표했다.

각 채권의 상환일은 2019년 11월 21일이다.

2020 채권의 잔존 원금 총액은 4억1604만4000달러, 2021 채권의 잔존 원금 총액은 1억2619만3000달러, 2022 채권의 잔존 원금 총액은 1억577만9000달러다. 이 채권은 상환일에 각 채권의 (a) 잔존 원금 총액의 100%와 (b) 지난 이자 지급일에 미납 또는 미지불된 액수, (c) 이러한 해당되는 채권 조건과 채권 관리에 해당되는 신탁 증서에 따른 상환일에 3일 앞서 계산된 원상회복 추가금을 합한 액수로 상환된다. 상환일 당일 및 그 이후 채권에 대한 이자 축적은 중단되며 채권의 미지불 상태도 제거된다.

상환 통지는 각 채권에 해당되는 신탁 관리자에 의해 현재 등록된 모든 채권 소유자에게 전달됐다.

미래예측진술 관련 경고문

이 문서에는 연방 증권거래법에서 정의하는 ‘미래예측진술’을 포함하고 있다. 즉 과거에 대한 언급이 아니라 미래에 대한 언급은 미래예측진술이라고 간주된다. 그러한 진술에는 많은 경우 ‘기대한다’ ‘그럴 수 있다’ ‘그렇게 믿는다’ ‘계획한다’ ‘추정한다’ ‘그러고자 의도한다’ ‘예상한다’ ‘그래야 한다’ ‘그럴지도 모른다’ ‘그럴 것이다’ ‘그렇게 본다’ ‘그럴 가능성이 있다’ 및 기타 유사한 표현이 들어간다. 미래예측진술은 그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각 채권의 상환 조건 및 시기에 관한 진술 등 불확실한 진술을 포함하고 있다. 슐룸베르거, SHC, 캐머런은 그러한 진술이 참이라는 그 어떠한 보증도 하지 않는다. 이들 진술은 10-K, 10-Q, 8-K 양식상 슐룸베르거의 최근 연례보고서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된 슐룸베르거의 다른 자료에서 언급되어 있는 리스크 및 불확실성 요인들에 따라 얼마든지 변화될 수 있다. 실제 결과는 미래예측진술에서 언급된 사항과 크게 다를 수 있다. 미래예측진술은 진술이 이루어진 일자에만 유효한 것으로서 회사는 새로운 정보를 입수하거나 장래 상황이 변화했다고 해서 정보를 공개적으로 업데이트하거나 수정할 일체의 의도나 의무를 갖고 있지 않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1022006128/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http://www.slb.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